Friday , October 18 2019
Home / korea / [단독] 20 억 대출 갈아 타기 ··· 조국 펀드 · 저축 은행 수상한 자금 거래

[단독] 20 억 대출 갈아 타기 ··· 조국 펀드 · 저축 은행 수상한 자금 거래



[중앙일보]

[중앙일보]

'조국 가족 펀드' 운용사 인 코 링크 프라이빗 에쿼티 (PE) 가 헐값 에 기업 을 인수 한 뒤 단기간 시세 차익 을 노리는 변칙적 인 'M A 인수 (M&A) 세력' 일 수 있다는 정황 이 나오고 있다.

은행 인 그룹 계열사 저축 은행 2 곳
WFM 에 주식 담보 로 20 억 대출 해줘
반대 매매 로 주가 급락, 투자자 투자자
상상인 플러스 “대환 대출 문제 없어”
WFM 발행 한 CB 인수 업체 에도 대출
상폐 코스닥 상폐 9 곳에 돈 빌려줘

& 코스닥 시장 을 중심 으로 기업 사냥꾼 이 기업 의 자산 을 담보 로 금융사 에서 & & & M&A 하는 경영 기법 을 빌려 하고 있다. 이들 의 자금 조달 창구 가 저축 은행 이나 사채 시장 이다.

링크 의혹 이 제기 되는 것은 코 링크 PE 가 인수 했던 더블유 에프엠 (WFM) 과 상상인 그룹 의 저축 은행 간 수상한 자금 거래 때문 이다. 22 일 이태규 바른 미래당 의원실 에서 입수 한 자료 에 따르면 WFM 은 지난달 20 일 상상인 플러스 저축 은행 에 주식 110 만주 를 담보 로 17% 고금리 에 20 억원 을 빌렸다. 이 돈 은 두 달전 상상인 저축 은행 에서 대출 한 것을 '것을 타기 (대환 대출)' 한 것이다.

상상인 플러스 저축 은행 측 이 이 의원실 에 보낸 자료 에서 “대환 대출 로 빌린 20 억원 이 조국 사모 펀드 의혹 관련자 들의 해외 도피 자금 으로 유용 됐다는 (일부 언론사 의) 주장 은 사실 과 다르다” 고 해명 했다.

하지만 WFM 이 대출 을 갈아 탄 시점 은 이미 조국 사모 펀드 와 투자처 의 문제점 이 불거 지고 지고 때다. 포함한 대표 이사 를 포함한 6 명의 여신 심사 위원회 는 이견 없이 대출 심사 를 통과 시켰다. 이에 대해 상상인 플러스 저축 은행 관계자 는 "회사 간 대환 대출 이라 특별한 문제 는 없다고 봤다" 고 말했다.

상상인 플러스 저축 은행 이 이태규 의원실 에 답변 한 자료 일부

상상인 플러스 저축 은행 이 이태규 의원실 에 답변 한 자료 일부

& 저축 은행 과 상상인 플러스 저축 은행 은 공격적인 M&A 행보 를 보이는 유모 회장 이 경영 하는 상상인 그룹 의 계열사 다. 2009 년 코스닥 상장사 인 씨티엘 과 텍셀 네트컴 을 인수 한 유 회장 은 2012 년 세종 저축 은행 (현 상상인 플러스 저축 은행), 2016 년 공평 저축 은행 (상상인 저축 은행) 을 품 으며 금융업 에 진출 했다. 지난 3 월 에는 골든 브릿지 증권 도 인수 했다.

WFM 과 상상인 그룹 내 저축 은행 사이 의 석연찮 은 거래 는 또 있다. 지난해 7 월 26 일 WFM 이 발행 한 151 억원 전환 사채 (14 회차 CB) 중 100 억원 을 엣온 파트너스 가 인수 했다. 이때 CB 를 담보 로 엣온 파트너스 에 100 억원 을 빌려준 곳 이 상상인 플러스 저축 은행 이다. 는 등본 을 보면 투자 관련 컨설팅 사인 엣온 파트너스 는 CB 인수 9 일 전에 설립 됐다.

무자본 M&A 구조. 자료: 금융 감독원

무자본 M&A 구조. 자료: 금융 감독원

WFM 을 둘러싼 이런 거래 는 사채 시장 이나 저축 은행 에서 돈 을 끌어 들여 기업 을 인수 한 뒤 부정 거래 와 허위 공시 등 으로 단기간 & & & 무자본 '무자본 M&A' 세력 의 움직임 과 비슷 하다. 무자본 M&A 자체 가 불법 은 아니지만, 기업 사냥꾼 이 허위 사실 을 유포 하며 주가 를 끌어 올렸다 가 팔아 치우면 개인 투자자 가 그 피해 를 고스란히 떠안는 데 문제 가 있다.

주식 을 담보 로 돈 을 빌려준 저축 은행 이 '반대 매매' 에 나서면 상황 은 더 심각 해진다. 저축 은행 은 보유한 주식 의 주가 가 담보 비율 밑 으로 떨어지면 강제 로 주식 을 처분 할 수 있기 있기. 반대 매매가 쏟아 지면 주가 는 속절 없이 급락 할 수밖에 없다.

지난달 지난달 28 일 상상인 플러스 저축 은행 은 담보 로 보유한 WFM 63 만 5000 주 (담보 주식 의 58%) 를 장중 에 팔았다. 지 대출 을 실행 한 지 8 일 만이 다. F 플러스 저축 은행 측은 “이날 WFM 주가 는 (조국 사모 펀드 관련) 각종 의혹 이 일 면서 주식 담보 계약 에 따른 최소 담보 유지 비율 인 160% (주당 2909 원) 밑 으로 떨어져 반대 매매 에 나선 것” 이라고 밝혔다.

의 담보 를 대출 금액 의 183% (주식 감정가 36 억 7950 만원) 까지 잡아 놓고 20% 포인트 만 손실 이 나도 바로 주식 처분권 을 행사할 수 있도록 계약 을 한 것이다. 이날 WFM 주가 는 반대 매매 물량 이 쏟아 지면서 전날 보다 27% 급락 한 2450 원 을 기록 했다.

상상인 저축 은행 의 돈 이 흘러간 기업 중에 상장 폐지 된 기업 도 많다. & 코스닥 시장 에서 상장 폐지 된 파티 게임즈 와 C&S 자산 관리 등 11 곳 중 9 곳 은 상상인 저축 은행 과 상상인 플러스 저축 은행 에서 주식 담보 로 돈 을 빌렸다. 지난해 감독원 에 따르면 지난해 9 월 기준 3 년간 이들 기업 에 나간 주식 담보 대출 만 1095 억원 에 이른다.

자료: 이태규 의원실

자료: 이태규 의원실

무자본 M&A 가 악용 돼 투자자 들의 피해 가 발생 하면서 학계 나 정치권 에서는 이를 막기 위해 기업 사냥꾼 을 감독 할 필요 가 있다는 목소리 가 커지고 있다.

F 의원 은 “WFM 과 포스 링크 등 부실 기업 인수 투자 방식 등 링크 링크 때 코 링크 링크 는 는 는 링크 링크 링크 링크 펀드 가 아닌 기업 사냥꾼 의 비정상적 행태 를 보인다” 며 금융 금융 당국 이 피해자 피해자 를 양산 ​​하는 무책임한 행태 를 보이는 것 ”이라고 지적 했다.

& 자본 시장 연구원 선임 연구 위원 은 “투자자 의 피해 를 막기 위해 M&A 이후 고유 자산 을 과도 하게 매각 하거나 작전 세력 매매 행태 를 보이는 기업 에 대한 사후 적인 감독 을 강화 해야 한다” 고.

염지현 기자 yjh@joongang.co.kr



Source link