Monday , September 28 2020
Home / korea / 말라리아 감염 염증 신호 강력한 항체 형성 이끈다

말라리아 감염 염증 신호 강력한 항체 형성 이끈다



[ad_1]

호주 월터 & 엘리자 홀 의학 연구소, '셀 리 포츠' 에 논문

Plas 감염 에 대한 면역 반응 을 연구 하는 과학자 plas plas (plasmodium) 은 까다 롭고 도 흥미로운 존재 다.

다른 감염병 은 한 번만 걸려도 평생 면역 이 생기지 만 말라리아 는 그렇지 않다.

말라리아 에 면역력 을 가지 려면 보균자 로든 환자 로든 수십 년간 계속 해서 말라리아 감염 에 노출 돼야 한다.

Inflamm 말라리아 가 으로 생기는 강한 염증 신호 (inflammatory signal) 가 강력한 항체 형성 을 유발 한다는 동물 실험 결과 가 나왔다.

이런 염증 신호 는 인간 의 말라리아 감염 이나 만성 바이러스 감염, 자가 면역 질환 등에서 도 관찰 된다.

은 이 발견 은 C 형 간염, HIV (인간 면역 결핍 바이러스), 루푸스 병 등 난치성 감염 질환 의 백신 이나 치료제 개발 에 활용 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 된다.

Reports 연구 를 수행 한 호주 멜버른 소재 '월터 & 엘리자 홀 의학 연구소' 의 다이애나 한센 박사 팀 은 19 일 (현지 시간) 관련 논문 을 저널 '셀 리 포츠 (Cell Reports)' 에 발표 했다.

같은 날 이 연구소 는 논문 개요 를 온라인 (www.eurekalert.org) 에 공개 했다.

지난 박사 팀 은 지난 10 년간 말라리아 감염 과 숙주 의 면역 시스템 연구 에 매진 했다.

과거 엔 말라리아 원충 의 면역 회피 능력 을, 말라리아 퇴치 를 어렵게 하는 가장 중요한 요인 으로 봤다.

그러나 한센 박사 는 항체 형성 과정 을 주목 했다.

은 연구진 은 2016 년 염증 신호 가 '도움 T 세포 (helper T cell) 의 발달 을 막는 염증 분자 를 자극 해, B 세포 가 항체 형성 에 필요한 지시 를 받지 못하게 한다는 요지 의 연구 결과 를 발표 했다.

T 세포 의 일종 인 도움 T 세포 는 사이토 카인 (신호 물질 로 쓰이는 당 단백질) 을 분비 해 다른 면역 세포 의 기능 조절 이나 억제 를 돕는다.

그러나 이번 연구 에선 염증 신호 가 항체 의 방어력 을 크게 향상 하는 것으로 확인 됐다.

받은 신호 를 받은 B 세포 는, 정예 요원 트레이닝 캠프 에서 '극기 훈련' 을 받는 것과 비슷한 과정 을 거쳐 '프로 포식자 (professional predators)' 로 양성 됐다.

면역 체계 가 말라리아 감염 에 맞서 이렇게 강력한 항체 를 생성 한다는 게 밝혀진 건 처음 이다.

Molecular 은 또한 면역 시스템 에 molecular molecular molecular molecular (molecular switch) 'switch 보내는 에' 하는 염증 신호 도 발견 염증.

하지만 자기 항원 을 바탕 으로 항체 를 만드는 B 세포 는 파괴력 이 엄청나 종종 ​​자가 면역 질환 을 일으킨다 고 한다.

한센 박사 는 "염증 신호 는 항체 반응 의 규모 를 제한 하는 동시에 항체 반응 의 질 을 개선 한다" 라면서 "B 세포 는 정예 요원 같은 능력 을 갖췄지만, 미래 의 감염 에 대해선 그 정도" 의 말했다 .

그는 이어 "만성 바이러스 감염 과 자가 면역 질환 환자 에 새로운 치료 기회 를 줄 수 있다는 점 에서 흥미로운 연구 결과" 라면서 "만성 감염 질환 에 맞설 땐 분자 스위치 를 올려 정예 B 세포 의 생성 을 돕고 루푸스, 돕고 같은 자가 면역 돕고 이 걱정 될 땐 스위치 를 내려 B 세포 생성 을 중단 하는, 그런 백신 이나 치료법 을 개발 했으면 좋겠다 "라고 덧붙였다.

/ 연합 뉴스

[ad_2]
Source link